[Original Document]

 

 

신세대 Heap
JDK 1.4.1에서 heap은 신세대, 구세대,
영구세대(Permanent generation)의 3단계로 나눠진다.
신세대는 또한 Eden과 Semi-spaces로 나뉜다. Eden과
semi-spaces의 크기는 SurvivorRatio(생존률)에 의해 조정되며 다음과 같이 계산할 수 있다.

Eden = NewSize – ((NewSize / ( SurvivorRatio
+ 2)) * 2)
From space = (NewSize – Eden) / 2
To space = (NewSize – Eden) /
2

NewSize는 신세대의 크기이며 -XX:NewSize 옵션을 사용해 지정할 수 있다.
SurvivorRatio는 정수이며 1부터 매우 높은 값까지 가능하다. 신세대의 크기는 다음 옵션을 사용해 조절할 수 있다.

-XX:NewSize
-XX:MaxNewSize
-XX:SurvivorRatio

예를 들어 128MB의 신세대에서 64MB를 Eden에, 32MB를
Semi-Space에 할당하고자 하면 NewSize와 MaxNewSize, SurvivorRatio의 값을 다음과 같이 명시할 수 있다.

java -Xms512m -Xmx512m -XX:NewSize=128m
-XX:MaxNewSize=128m \
-XX:SurvivorRatio=2 application


구세대 Heap

구세대 또는 Tenured
Generation는 신세대에서 승진한 오래된 객체를 가지고 있다. -Xms 매개변수를 사용해서 구세대의 최대 크기를 조정할 수
있다.
앞서 예를 보다 확장해서 256MB의 구세대 heap과 256MB의 신세대를 -mx 변수를 사용해서 지정할 수 있다.

java -Xms512m -Xmx512m -XX:NewSize=256m
-XX:MaxNewSize=256m \
-XX:SurvivorRatio=2
application

신세대가 256MB를 사용하고 구세대가 다른 256MB를 사용한다. -Xms를 사용해서 초기 heap 크기를
지정했다.

 

 

영구세대의 Heap
영구세대(Permanent
generation)는 클래스 객체와 그 관련 메타 정보를 저장하는 데에 사용된다. 기본 크기는 4MB이며 -XX:PermSize와
-XX:MaxPermSize 옵션을 사용해 설정할 수 있다.
종종 로그 파일에서 Full GC를 볼 수 있을 텐데, 이것은 영구세대를
확장할 때 생기는 것이다. 이런 현상은 -XX:PermSize와 -XX:MaxPermSize 옵션을 사용해서 영구세대의 heap을 크게 잡으면
막을 수 있다. 예를 들어 다음과 같이 해보자.

java -Xms512m -Xmx512m -XX:NewSize=256m
-XX:MaxNewSize=256m \
-XX:SurvivorRatio=2 -XX:PermSize=64m
-XX:MaxPermSize=64m application

영구세대의 컬렉션을 비활성화시키는 방법은 -Xnoclassgc 옵션을 사용하는 것이다.
이 옵션은 클래스 객체를 컬렉션하지 못하게 하기 때문에 조심해서 사용해야 한다. 이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GC가 일어나지 않을 정도로 클래스
객체를 저장할 수 있는 영구세대의 크기를 크게 잡으면 된다. 예를 들어 다음과 같이 한다.

java -Xms512m -Xmx512m -XX:NewSize=256m
-XX:MaxNewSize=256m \
-XX:SurvivorRatio=2 -XX:PermSize=128m
-XX:MaxPermSize=128m \
-Xnoclassgc
application
 
 
기본 사용법
Java 애플리케이션은 다음 명령어로 실행될 수 있다.

java application

기본적으로 신세대에서 Eden은 2MB, Semi-space는 64KB가 잡혀 있다.
구세대 heap은 5MB로 시작해서 44MB까지 확장된다. 영구세대의 기본 크기는 4MB이다.

-Xms와 -Xms 스위치
사용하기

구세대의 기본 heap 크기는 -Xms와 -Xmx를 사용해서 초기값 및 최대 크기값을 변경할 수 있다.

java -Xms <initial size> -Xmx
<maximum size> program

예를 들면 다음과 같다.

java -Xms128m -Xmx512m
application

:XX 스위치를 사용해 새로운 Low Pause 또는 Throughput
Collector 사용하기

·Low Pause Collector 사용하기
신세대에서는
-XX:+UseParNewGC 옵션을 사용해 Parallel Copying Collector를 활성화시킬 수 있으며, 구세대에서는 -XX:
+UseConcMarkSweepGC를 사용해 Concurrent Collector를 활성화시킬 수 있다. 예를 들면 다음과 같다.

java -server -Xms512m -Xmx512m
-XX:NewSize=64m -XX:MaxNewSize=64m \
-XX:SurvivorRatio=2 -XX:+
UseConcMarkSweepGC \
-XX:+UseParNewGC application

다만 -XX:+UseParNewGC가 명시되지 않았으면 신세대는 기본적으로
Copying Collector(http://wireless.java.sun.com/ midp/articles/garbage/참조)를 사용하게
될 것이다. 또한 단일 CPU 시스템에서 -XX+UseParNewGC가 명시되지 않았다면 CPU의 개수가 1개이기 때문에 기본인 Copy
Collector가 사용된다. 병렬의 정도를 증가시켜 Parallel Copy Collector를 활성화시킬 수
있다.

– 병렬의 정도를 조정하기
기본적으로 Parallel Copy Collector는 CPU 개수만큼의
쓰레드를 생성해 사용하지만 병렬의 정도를 조정해야 한다면 다음과 같이 변경할 수 있다.

-XX:ParallelGCThreads=<desired
parallelism>

기본값은 CPU 개수와 동일하다. 예를 들어 신세대의 컬렉션이 4개의 병렬 쓰레드를
사용하기 위해선 다음과 같다.

java -server -Xms512m -Xmx512m
-XX:NewSize=64m -XX:MaxNewSize=64m \
-XX:SurvivorRatio=2 -XX:+UseParNewGC
-XX:ParallelGCThreads=4 \
-XX:+UseConcMarkSweepGC application


– JDK 1.4.1에서 ‘promoteall’ 변경자
모방하기

‘promoteall’ 변경자는 JDK 1.2.2에서 신세대의 모든 유효한 객체를 구세대로 별도의 과정 없이 곧바로
승진시킨다. JDK 1.4.1에는 ‘promoteall’ 변경자가 없지만 보유분포(tenuring distribution)를 조정해서 비슷한
현상을 만들 수 있다. MaxTenuringThreshold 옵션을 통해 신세대에 있는 객체가 노화되는 횟수를 조정한다. 이 옵션을 0으로
설정하면 곧바로 구세대로 승진되는 것이다. SurvivorRatio는 20000 또는 그 이상의 높은 값으로 설정해서 신세대 Heap 크기 중
Eden이 대부분 사용하게 한다.

-XX:MaxTenuringThreshold=0
-XX:SurvivorRatio=20000

예를 들면 다음과 같다.

java -server -Xms512m -Xmx512m
-XX:NewSize=64m -XX:MaxNewSize=64m \
-XX:SurvivorRatio=20000
-XX:MaxTenuringThreshold=0 \
-XX:+UseParNewGC -XX:+UseConcMarkSweepGC
application


Concurrent Collection 초기화
조정하기

Concurrent Collector의 백그라운드 쓰레드는 구세대의 공간 활용 비율이 기본적으로 68%인,
-XX:CMSInitiatingOccupancy Fraction보다 높으면 시작하게 된다. 이 값은 변경할 수 있으며, 다음 옵션을 사용해서
Concurrent Collector를 더 빨리 실행시킬 수
있다.

-XX:CMSInitiatingOccupancyFraction=<percent>

예를 들면 다음과
같다.

java -server -Xms512m -Xmx512m -XX:NewSize=64m -XX:MaxNewSize=64m
\
-XX:SurvivorRatio=20000 -XX:MaxTenuringThreshold=0 \
-XX:+UseParNewGC
-XX:+UseConcMarkSweepGC \
-XX:CMSInitiatingOccupancyFraction=35
application

·Throughput Collector 사용하기
신세대에서 -XX:UseParallelGC
옵션을 사용해서 Parallel Scavenge Collector를 활성화시킬 수 있다. 구세대는 기본적으로 Mark-Compact
Collector을 사용하기 때문에 명시할 필요가 없다.

32비트일 때:
java -server -Xms3072m -Xmx3072m
-XX:NewSize=2560m \
-XX:MaxNewSize=2560m XX:SurvivorRatio=2
\
-XX:+UseParallelGC application64비트일 때:
java -server -d64
-Xms8192m -Xmx8192m -XX:NewSize=7168m \
-XX:MaxNewSize=7168m
XX:SurvivorRatio=2 \
-XX:+UseParallelGC application

단, -XX:TargetSurvivorRatio는 신세대에서 보유하고 있는 객체를
복사하는 데에 사용되는 보유한계이다. 큰 heap과 SurvivorRatio가 2이면 TargetSurvivorRatio의 기본값이 50이기
때문에 survivor semi-space가 낭비될 수 있다. 이 값을 75나 90으로 조정하면 공간 활용이 극대화될
것이다.


– 병렬 정도 조정하기

Parallel Scavenge Collector 또한 CPU 개수만큼
쓰레드를 생성해 사용하지만 병렬의 정도를 조정해야 한다면 다음과 같이 변경할 수 있다.

-XX:ParallelGCThreads=<desired
parallelism>

기본값은 CPU의 개수와 동일하다. 예를 들어 신세대 컬렉션을 처리하는 데에 4개의
병렬 쓰레드를 사용하기 위해선 다음과 같이 하면 된다.

java -server -Xms3072m -Xmx3072m
-XX:NewSize=2560m \
-XX:MaxNewSize=2560m XX:SurvivorRatio=2
\
-XX:+UseParallelGC -XX:ParallelGCThreads=4
application


– 성능을 위한 적응형 크기 조절

Parallel
Scavenge Collector는 -XX:+UseAdaptiveSizePolicy를 사용할 때 성능이 더 좋다. 신세대의 크기를 자동으로
조정하고 최대 성능을 위한 최적화된 생존률을 설정해준다. Parallel Scavenge Collector는 항상
-XX:UseAdaptiveSizePolicy 옵션을 사용하는 게 좋다. 예를 들면 다음과 같다.

java -server -Xms3072m -XX:+UseParallelGC
\
-XX:+UseAdaptiveSizePolicy
application

 

 

 

 

출처 : http://blog.daum.net/bluelinu/8247868

 

 

 

 

 

2012년 첫 세미나 참가.

 

일자 : 2012년 05월 04일 (금) 10:00 – 17:00

장소 : 코엑스 그랜드볼룸

 

전자신문에서 주최하는 SSD IMPACT 2012 컨퍼런스.

요즘 대세는 확실히 클라우드!!

http://sek.co.kr/201205_1st

모든 것은 클라우드로 귀결 되고 있다.

하드웨어 시장도 클라우드를 겨냥하고 있으며 스프트웨어도 마찬가지..

MS에서도 모든 제품군들을 클라우드에 올려서 서비스 하고자 한다.

사용자 입장에서는 굉장히 편리한 클라우드, 관리자는 글쎄..??

 

세미나 후기는 다녀온 이후에~

 

Prologue
09:00~09:50 참가등록
참가 등록 (선착순 참관객 20명 이상 공연 초대권 경품 지급)
09:50~10:00 개회 및 축사
전자신문 대표이사 개회사/ 정부통합전산센터 김경섭 센터장 축사- 좌장 :고대식(한국정보기술학회 회장)
Opening Keynote
10:00~10:30 “빅데이터 시대에 따른 SSD활용방안 및 기대 효과”
좌장: 고대식 회장 (한국정보기술학회)
Main Keynote (주요 국내외 기업)
10:30~11:00 SSD와 클라우드
좌장: 고대식 회장 (한국정보기술학회)
11:00~11:30 IT Heroes: Solving Today’s and Tomorrow’s Problems with Non-Volatile Memory
좌장: 고대식 회장 (한국정보기술학회)
11:30~12:00 미래 SSD 기술 동향
좌장: 고대식 회장 (한국정보기술학회)
12:00~13:00 Lunch
Smart Business : SSD 최신 기술 및 제품 특성을 파악하고 적용 사례를 통해  공공기관 및 기업들의 최적의 맞춤전략을 구현해 봅니다.
13:00~13:30 SSD Trend Issue 1 :
하이브리드 스토리지 시스템 기술개발 및 사업 적용 전략
13:30~14:00 SSD Trend Issue 2 :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를 위한 EMC SSD 제품 전략 및 성공사례
14:00~14:30 SSD Trend Issue 3 :
클라우드 환경에 최적화된 Appliance기반 Scale-Out NAS
14:30~15:00 Coffee Break
15:00~ 15:30 산업별 Case study-1 :
행정정보 공동이용과 국가 빅데이터 추진 전략
15:30 ~ 16:00 산업별 Case study-2 :
SSD를 이용한 CDPe 제품 구현
16: 00~ 16:30 산업별 Case study-3 :
고성능 SSD SERVER, STORAGE 적용사례
16:30 ~ 17: 00 SSD 관련 종합 질의 응답 (Question & Answer Session) :  사회 고대식  한국정보기술학회 회장
(오전 오후 각 세션 종료 직후 Q & A로 진행 예정 :  세션별 질의 응답 관련 참관객 2명 대상 공연 초대권 경품 지급)
17:00 ~17:10 (경품 추첨 및 폐회)
Lucky Draw & Farewell